'랭보 워너비..'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10.06.06 [랭보워너비] 기다리는 계절.. (1) by coolpeace
  2. 2010.02.22 [랭보워너비] 습관의 망각.. by coolpeace
  3. 2009.10.29 [랭보워너비] 버스여행 (3) by coolpeace
  4. 2009.10.26 [랭보워너비] 마음물 (4) by coolpeace
  5. 2009.10.18 [랭보워너비] 비(非)운다.. (8) by coolpeace
 


기다리는 계절..



여름엔 겨울을 꿈꾸고
겨울엔 여름을 기다리는건

지나간 계절의 대한
그리움보다

다가올 계절의 대한
기다림의 시간이 마련한
미련의 선물인걸까..

그렇게 기다림이 길더라도
기다려서 맞이하는 그 순간엔
또 다시 다른 계절을 꿈꾸게 될 나..

어쩌면 계절의 문제가 아닌
너와 함께하는 그 계절을
나는 꿈꾸고 있었는지도 모른다

그렇게 나는 너로 인해 계절을
핑계삼아 또 다음 계절을 기다리고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용산2가동 | N서울타워
도움말 Daum 지도

'랭보 워너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랭보워너비] 기다리는 계절..  (1) 2010.06.06
[랭보워너비] 습관의 망각..  (0) 2010.02.22
[랭보워너비] 버스여행  (3) 2009.10.29
[랭보워너비] 마음물  (4) 2009.10.26
[랭보워너비] 비(非)운다..  (8) 2009.10.18

Posted by coolpeace

                                                  습관의 망각

                                                     친한 친구녀석
                                                     전화번호조차 
                                                     못외우는 내가

                                                     너와의 추억만큼은
                                                     태어난 순간부터
                                                     갖고있던 습관마냥 
                                                     내안에 배어 버렸어..

                                                     너라는 습관이 
                                                     내 삶에 깊이박힌 화석처럼
                                                     흔적으로 나타날때면

                                                    망각이란 지우개로
                                                    너라는 추억의 습관조차
                                                    지워버리고 싶다..

                                                    마치 단 한번도
                                                    마주친적 없는
                                                    모르는 사람처럼 
                                                    그냥 그렇게...


                                                                                  10.02.22

                                                                                          랭보워너비



'랭보 워너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랭보워너비] 기다리는 계절..  (1) 2010.06.06
[랭보워너비] 습관의 망각..  (0) 2010.02.22
[랭보워너비] 버스여행  (3) 2009.10.29
[랭보워너비] 마음물  (4) 2009.10.26
[랭보워너비] 비(非)운다..  (8) 2009.10.18

Posted by coolpeace




버스여행

영화관마냥 표를 끊고
좌석을 찾아 앉으면

창밖으로 펼쳐지는
1시간 30분의 말없는
무성영화는시작되고


이어폰을 통해
흘러나오는
라디오속 노래는 
배경음악
되어
멋진 단편영화
한편이 된다

관객조차 없는
이 영화는
지금 이시각
나만을 위해 단한번
상영되는 미개봉작..


내일이면 다시는
상영되지 않을
이순간이여
기억하라 영원히..

 



'랭보 워너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랭보워너비] 기다리는 계절..  (1) 2010.06.06
[랭보워너비] 습관의 망각..  (0) 2010.02.22
[랭보워너비] 버스여행  (3) 2009.10.29
[랭보워너비] 마음물  (4) 2009.10.26
[랭보워너비] 비(非)운다..  (8) 2009.10.18

Posted by coolpeace



마음물

눈은 먼지에 찔리면
눈을 보호할 눈물이 흐르는데

마음은 가시돋은
너의 말에 찔려 상처가 나도
마음물이 흐르지않아..

그래서 나는 오늘도
메마른 나의 가슴에
마음의 상처를 보호할

단비같은 술이란
이름의 마음물을
내안에 흘러보낸다


                                       09.10.26

                                                랭보워너비


'랭보 워너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랭보워너비] 기다리는 계절..  (1) 2010.06.06
[랭보워너비] 습관의 망각..  (0) 2010.02.22
[랭보워너비] 버스여행  (3) 2009.10.29
[랭보워너비] 마음물  (4) 2009.10.26
[랭보워너비] 비(非)운다..  (8) 2009.10.18

Posted by coolpeace

<프롤로그..랭보워너비>

누군가 내게 꿈을 묻거든 대답을 하지 못한채 잠시 고민에 빠지게될것이다..

나에겐 꿈이 없었다.. 그런 내가 열어덟 처음으로 꿈이란걸 마음속 서랍에 소장을 하게되었다..

그건 바로 국어선생님이었다. 비록 그 꿈은 이루지 못한채 스무살적 수능이란 고배를 마시고

수리,외국어영역에 비해 월등한 성적을 받은 언어영역의 높은 점수를 위안삼은채 그렇게 나의 꿈은 멀어져갔다..

물론 나는 현재 직업에 만족을 하지만 가끔 아르튀르 랭보를 꿈꾼다..

그래서 국문학을 정식으로 공부하지 않았지만 이 카테고리에 내 느낌을 적어보려한다...

마치 문법의 파괴를 일삼은 랭보처럼....








비(非)운다..

10월의 가을 바람이 내곁을 스쳐지나면

나는 직접 말하지 못한 쓰디쓴 습작들을 바람에 싣어 보낸다..

어디선가 불고있을 가을바람이

내가 미처 전하지 못한 이야기를 그녀의 숨결에 실려

내 마음을 느낄수 있게..

나는 오늘도 가을바람에 나를 비(非)운다..

                                                                         09.10.18
                                             
                                                                                랭보워너비


 

 

'랭보 워너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랭보워너비] 기다리는 계절..  (1) 2010.06.06
[랭보워너비] 습관의 망각..  (0) 2010.02.22
[랭보워너비] 버스여행  (3) 2009.10.29
[랭보워너비] 마음물  (4) 2009.10.26
[랭보워너비] 비(非)운다..  (8) 2009.10.18

Posted by coolpeace